서울시립북서울 미술관 레안드로에롤리치: 그림자를 드리우고 전시회 본 리뷰 입니다.

서울시립 북서울 미술관은 7호선 중계역과 하계역 사이에 위치해 있습니다.

건물이 참 독특합니다.

서울시립 북서울 미술관 정류장이 있습니다.

하계역에서 걸어와도 되긴 한데 한 15분정도 걸립니다.

버스타면 1정거장이면 됩니다.

미술관 입구 입니다.

강서경작가의 사각, 생각, 삼각 전시회도 같이 하고 있습니다.

보통 전시회를 분기마다 2개씩 하더라고요.

북서울미술관 안쪽으로 들어가면 비로소 전시장 입구가 보입니다.

레안드로 에를리치 그림자를 드리우고 전시회는 exhibition hall 1-2와 project gallery 1-2에서 전시하고요.

전시기간은 2019. 12. 17~ 2020. 3. 31까지 입니다. 관람료는 무료입니다.

전시 설명입니다. 이런말 하기 죄송스럽습니다만 저같은 일반인은 봐도 무슨 뜻인지 1도 모릅니다.ㅜ

마지막 단락만 기억에 남네요. 작가 특유의 유머러스하고 기발한 발상으로 현실에서는 불가능한 새로운 미적 경험을 제공하는 특별한 전시로 세계적인 수준의 현대미술을 접할 수 있는 드문 기회가 될 거래요. ㅎㅎ 기대됩니다.

어서 안으로 들어가보죠.

첫번째 섹션에서는 다양한 포스터가 전시되어 있었어요. 아 그리고 이 전시는 사진촬영이 허용됩니다.

레안드로 에를리치가 어린시절 영감을 받았던 영화들을 떠올리며 만들어낸 공간이래요.

포스터가 꽤나 초현실주의적입니다.

이 남자는 뭘 보는 걸까요.

마치 뫼비우스의 띠 같습니다.

커밍쑨 공간을 지나 다음 공간으로 가봅시다.

갑자기 엘리베이터가 하나 있더라고요. 타고 올라가는건가 싶었는데.. 이것도 작품이랍니다 ;;;

작품명은 엘리베이터 미로 입니다.

이렇게 거울을 이용한 작품들로 공간이 채워져 있습니다. 현대미술이란 참 난해하네요. 거울에 제 모습이 비춰지고 있습니다. 참 옷을 대충입었네요;;

인간이 한낱 반영과 미망임을 깨닫도록 신은 꿈으로 수놓은 밤과 갖가지 거울을 창조하였네.

밤과 거울은 그래서 우리를 흠칫하게 하지.

호르헤 루이스 보르헤스의 거울에 나온 내용이래요. 작품의 컨셉을 알 수 있습니다.

더 안쪽으로 들어가면,

사진 잘못찍은거 아닙니다. 진짜로 탑이 뒤집어져 있습니다. 다보탑처럼 생긴게 뒤집어져있더라고요. 근데 더 놀라운건 위층으로 올라가면

그 위층에는 똑바로 서있는 탑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이야 이거 보고서 약간 소름돋았어요. 반영을 표현한 것이었습니다.

아래층은 물 속에서 우리가 탑을 보는것 처럼 반사된 뒤집어진 탑을 실제로 만든거고요. 음 이건 꽤 인상깊더라고요.

2층에서 한번 놀라고, 여기서 한번 더 놀랐습니다. 웬 모래로 된 차들이 있더라고요. 헛 이건 뭐지

법정스님의 화엄경 문구가 나옵니다. 이건 읽어도 뭔뜻인지 잘 모르겠네요. ;;

 

모래로 된 차 앞에는 프로젝터로 실제 차도영상이 나오고 있습니다.

작품명은 자동차극장이래요. 간단하게 물질과 이미지의 대비를 나타낸거래요.

보면서 저게 100%모래인지, 아니면 자동차가 안에 있고 모래로 덮은건지.. 100% 모래면 어떻게 여기까지 옮겼는지 궁금해지더라고요.

전시가 계속되는 프로젝트갤러리 2로 가봅니다.

전면에 인용문구가 적혀있습니다.

오... 이거이거 이번 전시의 하이라이트인거 같아요. 가장 좋았던 작품입니다. 진짜 구름을 가져온거같았어요.

실제 하늘에서 본 구름과 거의 유사합니다. 저같은 일반인은 구분하기 어려울 정도로요. 그리고 엄청 이쁩니다. 여기서 사진 많이 찍으시더라고요.

궁금해서 가까이 가보니

이렇게 9겹의 유리에 구름 형태를 입체적으로 인쇄하고 그 위에 빛을 쏴서 표현한거더라고요. 와 이거 정말 이뻤어요. 집에 하나 놓고 싶다는 생각이 들정도로 이뻤어요.

작품명은 구름(남한), 구름(북한) 입니다. 남,북의 지도 형상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었대요.

정말 예뻐서 멍하니 보고 있었어요. 이번 전시에서 가장 인상깊었던 작품입니다.

그렇다고 하네요. 구름의 진짜 모습이 무엇인지는 아무도 알 수 없는 거겠죠.

마지막 작품을 감상하고 밖으로 나옵니다. 아래로 내려가는 계단 좌측에

강서경작가님의 사각 생각 삼각 작품전도 이렇게 내려오면서 볼 수 있습니다. 어떤전시인지 다음에 와서 제대로 한번 보고 싶네요.

마지막 구름이 지금도 기억에 남네요. 작게 만들어서 책상위에 놓고 싶었어요. ㅎㅎ

전시회 잘 감상했습니다. 서울시립북서울미술관 레안드로에를리치전시회 추천합니다.

 

Posted by 친절한 박작가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앉아서...구경 잘 하고 가네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20.01.15 12: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우와... 구름 진짜 아름답네요 !! 전시회 잘봤습니당^^

    2020.01.19 1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엘리베이터가 작품이라길래.. 응?? 하면서 한참 10초정도 쳐다보고 있었던.. ㅋㅋㅋㅋㅋㅋㅋ
    데이트코스로도 좋아보이네요. 구경 후 카페 고고 :) 좋은하루 보내세요

    2020.02.11 09: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호선 신논현역에 위치한 엠컨템포러리에서 진행하는 강남모던걸 전시회 다녀온 리뷰 입니다.

모던걸문화산업전문회사에서 주최하고 지미컴퍼니, museo & public에서 주관한 강남모던걸전시회는

2019.12.20~2020.4.30 M컨템포러리에서 전시합니다.

M컨템포러리는 르메르디앙서울 호텔 1층에 위치해 있어요.

금액을 내면 정해진시간동안 강남모던걸 의상을 대여할 수 있습니다.

의상 퀄리티도 꽤 좋고, 특히 전시장에 사진찍을 수 있는 공간이 엄청 많아서 여유가 되신다면 의상을 꼭 빌리시길 추천드려요.

안쪽에 들어가면 만화체의 페인팅도 전시되어 있고요.

이렇게 사진스튜디오 뺨치는 소품이 엄청 많습니다. 강남모던걸 주인공이 되어 사진을 마음껏 찍을 수 있어요.

인생은 짧소, 그러니 오늘 즐기는 것이 가장 듕하다 하것소! 인생을 즐깁시다!

재미있는 문구와 페인팅이 조화를 이루네요.

1900년대 진취적인 가상의 모던걸 이미지를 그림으로 잘 나타내었어요.

직접 전시회안에서 강남모던걸이 되어 사진을 찍을 수 있는게 강남모던걸 전시회의 큰 특징이자 장점인거 같아요.

2018년인가 2019년인가 가장 유행한 신조어가 셀피라고 하잖아요. 셀프사진 촬영하기 정말 좋습니다.

제가 갔을땐 보통 2인 그룹의 여성분들이 많았고, 커플도 종종보였어요.

이런 초현실적인 공간도 있어요. 볼거리가 참 많아서 좋았어요.

장점

1. 사진찍을 곳이 많다. 특히 내가 주인공이되어 소품과 사진찍을 수 있다. 스튜디오 뺨치는 사진촬영공간이 있다.

2. 볼거리가 많다. 센스있는 문구들이 많아 보는 재미가 있다. 가볍게 보기 편하다.

3. 의상을 빌릴 수 있다.

단점

1. 1900년대 강남모던걸의 역사적 사료같은건 없다. 역사적 가치를 지닌 작품을 보고 싶으신분들에게는 비추

Posted by 친절한 박작가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북서울미술관, 중계근린공원 나들이 다녀왔어요. ㅎ 오늘 햇볕도 쨍쨍하니 날씨가 넘좋네요. 나들이나 소풍가기 넘 좋은날씨입니다. 저는 중계근린공원에 햇볕쬐러 다녀왔어요.
북서울미술관은 하계역과 중계역 사이 중계근린공원 안에 위치해 있어요. 근처에는 홈플러스와 뉴코아아울렛이 있고요. 뉴코아아울렛에는 애슐리가 입점해있는데 평일에는 하루종일 런치가격에 이용가능해서 가격부담없이 다녀오기 넘 좋은곳이에요.

북서울미술관이 있는 공원이다보니 멋진 조형물이 많고요. 의자에도 발자국이 찍혀있는 모양을 새겨놓았네요. 아이디어 굿 ㅎㅎ

따뜻한햇살받으니 기분도 업되서 넘좋네요. ㅎㅎ 중계하계 나들이가기 좋은곳 중계근린공원 북서울미술관 추천합니다. ㅎㅎ

Posted by 친절한 박작가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러브스코어 관람후기 입니다.

러브스코어는 혜화역 1번출구로 나와 50m이내에 위치해 있는 익스트림씨어터1관에서 공연중이고요.

저는 토요일 4시 30분 공연을 관람했습니다. ^^

대학로에 사람들 참 많네요. 익스트림씨어터는 1층에서 티켓팅을 한 뒤 티켓부스 우측 건물 엘레베이터를 타면 5층에 공연장이 위치해 있습니다. 커플분들이 특히 많이들 오셨더라고요. ^^

공연관람일자는 4월 6일 4시 30분 이었고요.

캐스팅배우는 재준역에 신진범 배우님, 오름역에 이서주 배우님, 동철역에 이종훈 배우님, 유나역에 장윤이 배우님 입니다. 재준과 오름이 주연역할 이고, 동철과 유나역이 주연을 빛내는 조연역할 입니다. ㅎㅎ

시놉시스는 위와 같습니다. 대한민국 최고의 아이돌그룹 퓨쳐파이브의 리더인 재준이 슬럼프에 빠져 장기간 활동을 못하고 잊혀져 갈 때 즈음, 친구 동철의 아파트에 얹혀살다가 오름이라는 사촌동생과 우연히 만나고 벌어지는 이야기입니다. 옛연인 유나는 음악프로그램 진행자인데 계속 재준의 재기를 바라는 입장이고, 도움도 많이 주고요.

공연 중간중간에 조연역할을 해주신 동철역과 유나역 맡으신 배우님 연기가 참 좋았고요. 장윤이 배우님은 멀티역으로 아랫층 대입준비생 역할 너무너무 잘해주셨습니다. 속사포처럼 쏟아지는 대사하나하나가 놀랍습니다. 정말 베테랑이세요. 이종훈배우님은 오름의 오빠인 동철역할로 너무 드러나지 않으면서 깨알웃음을 선사해주는 역할을 잘 맡으신 것 같습니다. 신진범배우님, 이서주배우님은 주연역할로서 연기 정말 잘하셨고요. 신진범배우님 어디선가 많이 봤다 싶었는데, 아이돌 천명훈하고 비슷한 느낌이 나요 ㅎㅎ 이서주 배우님은 기타치면서 노래부르시는 모습이 정말 멋졌습니다. 저는 녹음한거 립싱크하는건줄 알았어요. 그정도로 목소리톤이 너무 좋았습니다.

공연때 나온 음악 음원 구할 수 없는지 너무 궁금해요. 멜로디와 노래가사가 참 달달하고 좋았습니다. 꽃피는 봄날 연인들이 보기에 정말 더할나위없이 좋은 러브스코어 강추입니다.

 

 

 

 

Posted by 친절한 박작가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