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

화곡 메가박스에 영화 보러 다녀왔어요.

by 박작가님 2020. 11. 3.
728x90

제가 있는 강서구에 등촌 CGV는 코로나 여파로 문을 한동안 닫는다고 해서,

지난 주말에 화곡 메가박스에 영화 보러 다녀왔어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봤습니다. 리뷰올린 그 영화에요. ㅎㅎ

화곡메가박스도 코로나검사 철저히 하네요.

영화관은 좌석을 한칸씩 빈공간을 둬서 예매가 가능했고요.

저는 인터넷으로 예매해서 무인기기로 발권했어요.

매장이 넓은데 낮 12시 첫영화라 사람이 많이 없어서 좋았습니다.

코로나 검사를 확실히 해서 좋았어요. 기계로 체온을 쟤고, QR코드로 출입하는 방식이에요. 확실히 명부에 개인정보 적는거보다 큐알코드가 간편해서 좋네요.

제가 본 곳은 1관이에요. 옛날에는 티켓확인을 무조건 했었는데, 요즘은 불경기라 직원도 적고 해서 티켓확인을 안할 때도 있는거 같아요.

SKT VIP회원은 월1회 영화를 볼 수 있어서 편하게 보고 왔네요.

영화는 리뷰에 쓴것처럼 재밌었어요. 다소 억지스러운 설정이 몇몇 보였지만, 그냥 마음놓고 보기 좋았네요.

사람은 예전 코로나 초기때는 거의 없다시피 했는데, 이 날은 제법 사람들이 있었네요. 만석은 아니지만 1/5 정도 자리가 찼더라고요.

사람마음이 참 간사한지, 사람이 많을 때는 시끄러워서 싫었는데,

사람이 없으니까 그건 그것대로 좋지만은 않은거 같아요.

코로나백신이 널리 보급되서 마스크안쓰고, 영화도 마음껏 볼 수 있는 날이 오면 좋겠어요.

 

728x90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