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 빛 축제 다녀온 리뷰 입니다.

해운대 해수욕장 및 해운대 광장일원에서 하고, 해운대구에서 주최, 해운대빛문화축제위원회에서 주관하는 해운대 빛축제는 2019. 11. 16.(토) ~ 2020. 1. 27.(월) 73일간 진행됩니다.

http://www.haeundae.go.kr/tour/index.do?menuCd=DOM_000000309001000000

 

소개 | 해운대구청

 

www.haeundae.go.kr

저는 지난 19년도 12월에 다녀왔어요.

지하철 해운대역에서부터 해운대 해수욕장까지, 해운대 해수욕장 안에도 다양한 불빛들이 시선을 사로 잡아요.

6회째를 맞이하는 해운대 빛 축제로에요. 여기서 부터 시작입니다.

한글자로는 꿈 / 두글자로는 희망 / 세글자로는 가능성 / 네글자로는 할 수 있어

가슴뭉클한 문구들로 가득합니다. 거기다 플러스알파로 멋진 조명까지.. 해운대라 그런지 사람 엄청 많긴 하더라고요.

개인적으로 좋았던 문구들

커플 연인들도 많고 친구와 같이 온 사람들도 많았어요.

이런 멋진 문구들은 누가 만드는 걸까요. 참 가슴뭉클해집니다.

벌써 2020년이네요..

이 날 날도 추웠는데 참 사람 많더라고요.

부산은 참 눈이 안오기에 눈사람이 어색하긴 하네요. ㅎㅎ

커다란 크리스마스트리도 있어요. 이게 끝이 아닙니다. 더 안으로 들어가면

이런 대왕 트리도 볼 수 있습니다. 엄청 크더라고요.

해운대 광장을 지나 길을 건너 해운대 해수욕장으로 갑니다.

엄청 예쁘죠. LED 조명으로 해수욕장을 채웠어요.

엄청 넓게 깔아놨어요. 샐카봉 든 사람, 연인할거없이 사람 많았어요.

저도 한가운데 길로 들어가봤어요. 나무바닥으로 한번 덮어놔서 신발에 흙이 들어갈 걱정 하지 않아도 괜찮아요.

조명을 가까이서 보니 이렇게 되어 있네요.

이렇게 중간중간 LED 나무나 조형물이 있는곳은 사진찍으러 사람들이 모여있습니다.

나무가 멋지네요.

성으로 가봅시다.

크 멋지네요.

사람들 보는 재미도 있고, 해운대라 먹을 곳도 많고, 그리고 감성을 자극하는 따뜻한 문구들도 있고 해서 참 좋았어요. 혼자와도 분위기 있고 좋아요. 보통 여름에 해운대를 많이 찾는 줄 알고, 겨울에는 사람 별로 없을줄 알고 겨울바다나 보러 왔는데, 우연히 이런 좋은 축제가 하고 있어서 잘 감상하고왔네요.

Posted by 친절한 박작가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