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패스트푸드 정보

망리단길 국밥맛집 아반 방문해 봄

by 친절한 박작가님 2020. 7. 13.

카페거리 망리단길에 세련된 국밥맛집이 생겼네요. 아반에 다녀왔습니다.

아반은 오레노라멘에서 만든 국밥맛집이래요.

젊은 청년 주방장께서 운영하시고 계신 트랜디한 국밥맛집입니다.

하얀국밥 맛집 아반입니다.

오픈키친으로 운영됩니다.

밥은 밥맛이 좋은 쿠쿠 압력솥을 사용하더라고요.

저는 하얀국밥과 사이드로는 한우스지조림을 주문했습니다.

한우스지조림이 먼저 나왔습니다. 한우스지는 한우 힘줄을 말하는데 특제소스에 장시간 졸여 질긴 힘줄을 부드럽게 만든 과정을 통해 만든 요리입니다.

힘줄이 마치 비계처럼 넘 부드럽게 입안에서 살살 녹습니다. 기본베이스는 갈비양념인거같은데 꽈리고추가 들어가서 매콤하고 칼칼합니다.

주문한 국밥도 나왔습니다.

국밥과 같이 즐길 수 있는 깍두기와 열무김치가 나옵니다. 모자라면 얘기하면 더 주십니다.

하얀국밥입니다.

일반적으로 국밥하면 돼지고기 비계나 부속물들이 들어간 국밥을 떠올리기 쉬운데

아반의 국밥은 수비드조림한 부드러운 식감의 등심이 올라갑니다.

맛도 깔끔하고 그릇도 넘 이쁘더라고요.

국물이 부드럽고 고소합니다.

음식을 먹으면 후식으로 뻥튀기위에 크림치즈와 단팥이 올라간 한입크기의 디저트를 주십니다.

달달하니 맛있습니다.

남길것 없이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스지조림은 꽈리고추가 제법 매워서 좀 남겼습니다. 여기는 여성손님이 꽤 많더라고요. 망리단길 구경하시다 많이 오시는거 같습니다.

한우스지조림과 하얀국밥 조합이 좋네요. 다음에는 매콤국밥도 먹어봐야겠어요.

 

댓글38